토스가 LG유플러스 결제사업을 인수했습니다

토스 LG유플러스

토스를 운영하는 스타트업 비바리퍼블리카가 LG유플러스 전자결제사업부문 인수에 관한 주식 매매계약을 체결했습니다.

 

토스는 하반기부터 본격적인 영업에 나설 예정이며 인수금액은 3650억원입니다.

 

현재 PG(전자 통합결제) 시장은 KG이니시스와 LG유플러스, NHN한국사이버결제가 시장의 60%를 장악한 상황입니다. 여기에 토스가 LG전자결제부문을 인수했으니 전자통합결제 시장에 큰 변화가 있을 것으로 예상합니다.

 

아울러 기존 토스 이용자들의 결제수단이 확대되는 효과가 있어 편의성도 대폭 강화될 예정입니다. 온라인 구매에서 토스로 결제하는 게 더 쉬워질 것 같습니다.

 

현재 토스는 위 건 말고도 인터넷 전문은행 예비인가를 획득하는 등 핀테크뿐만 아니라 금융 영역 진출도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토스로 인해 기존 은행과 인터넷 은행(케이 뱅크, 카카오 뱅크)이 큰 영향을 받게 될 것 같습니다.

 

 

관련 기사

 

LG유플러스, ‘비바리퍼블리카’와 결제사업 매각 계약 체결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www.uplus.co.kr)는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Toss)’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www.toss.im)’와 결제사업 매각에 관한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했다고 20일(금) 밝혔다. 이번 ...

underkg.co.kr

 

 

LG유플러스, 토스에 전자결제사업 넘긴다... 인수가 3650억

LG유플러스가 전자결제 관련 사업 부문(PG, VAN)을 ‘토스’ 운영사 비바리퍼블리카에 넘긴다. LG유플러스(032640)는 전자결제 관련 사..

biz.chosun.com

 

 

토스, LG유플러스 PG사업부문 인수

[FE금융경제신문= 정성화 기자] 간편송금 애플리케이션(앱)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20일 LG유플러스의 전자결제사업부문(PG) 인수에 관한 주식매매계약 (SPA)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내년 상반기 중 PG사업부를 분할하여 신설 법인을 설립하고, 토스는 해당 법인의 지분을 취득, 하반기 본격적인 영업에 나설 예정이다. PG사업자는 주로 온라인(모바일 포함) 쇼핑몰 등 가맹점과 카드사, 은행 등의 금융권 사이에서 결제 서비스를 제

www.fetimes.co.kr

 

댓글(6)

Designed by JB FACTORY